본문 바로가기

새빛US

로그인

처음으로 로그인 회원가입

새빛이야기

> 새빛US소개 > 새빛이야기
 
 

새빛요한의집에 봄이 왔어요.

페이지 정보

작성자 새빛us 작성일12-04-19 19:55 조회12,762회 댓글0건

본문

장애인의 날을 하루 앞둔 오늘.
새빛요한의집 마당 이곳저곳에 봄을 알리는 아름다운 꽃들이 제철을 맞은량 활짝 피웠습니다.
지난 겨울의 혹독한 추위를 피해 꽁꽁 숨어있다가 이제서야 기지개를 켜는 모습이 감동 그자체였습니다.
시골의 고즈넉함이 물씬 풍기는 새빛요한의집은 서울에서는 맛볼 수 없는 푸근함이 있습니다.
아마도 용인에 계신 직원들은 서울이 부럽겠지만, 서울 직원은 용인이 부럽기도 합니다.
세상의 아름다움이란, 아마도 다양함이 아닐까 싶습니다.
있고 없고, 높고 낮고, 넓고 좁고...
그러나, 이 모든 것도 하나님의 세계에서는 먼지만도 못하다는 생각에 하나님에 대한 경외감으로 바뀝니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미투데이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